암을 예방하는 적정 수면 시간

Jan 02, 2024
암을 예방하는 적정 수면 시간

적정한 수면 시간?

암을 예방할 수 있는 적정 수면 시간이 있다는 것을 아시나요?

오늘은 서울대학교 의학 박민수 박사와 함께 수면과 암의 관련성에 관해 살펴보고 암을 예방하고 건강하게 살 수 있는 숙면의 조건을 알아보도록 할게요!

수면과 암의 관련성

우리 몸에 존재하는 이로운 세포 중에 NK세포는 암을 예방합니다. 잠을 적게 자는 습관이 지속되면 감소한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6시간 이하의 숙면은 7시간 이상의 숙면보다 암이 40%나 더 많이 발생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습니다.

암이 발생하기 쉬운 조건

수면무호흡증과 같은 수면장애를 가지면 암 진단을 받을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습니다. 수면장애는 자는 동안 체내 산소 농도를 떨어뜨려 암 발생이 쉬운 조건을 만들기 때문인데요. 수면장애가 없이 숙면을 취하는 것은 호르몬 균형을 일정히 하고 활성산소를 제거할 수 있습니다. 암을 예방하는 중요한 신체 작용이죠.

신체 리듬의 변화가 야기하는 결과

쥐 실험 연구에 따르면, 수면 패턴이 깨진 쥐들에게는 종양억제유전자가 손상되어 암 유발 단백질이 빠르게 축적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사람의 수면 습관을 결정하는 유전자 역시 유방암 발병 유전자와의 연관성이 있는데요.

양질의 수면을 취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침대에서 일어나는 시간과 침대에 눕는 시간을 매일 일정하게 만들어 신체 리듬을 균형있게 만드는 것도 중요합니다.

가장 적절한 수면 시간

8시간 이상의 수면 습관도 건강에 좋지 않을 수 있는데요. 하루 7시간 내외의 수면 시간을 갖는 것이 사망률을 낮추고 만성 질환이 발병할 확률이 가장 적다고 합니다.

수면의 질을 높이는 6가지 방법

우리는 잠이 잘 오는 숙면 환경(온도: 22~24도, 습도 40~60%)을 만들고 7시간 내외의 숙면, 해가 뜰 때 기상하는 것과 같은 노력으로 수면의 질을 높일 수 있습니다.

이처럼 자신에게 맞는 건강한 수면 시간을 찾아 꾸준히 실천한다면 평균 수명을 높이고 암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사소하지만 숙면을 위한 습관을 실천하며 나의 건강을 챙겨보는 것은 어떨까요?

🔎내 노력을 빛낼 수 있는 최적의 수면을 알고 싶다면?

➡️ 링크 바로 가기

🔎서울대 박사가 말하는 적정한 수면 시간에 관해 자세히 알고 싶다면?

➡️ 링크 바로 가기

Share article
Subscribe Newsletter
Stay connected for the latest news and insights.
RSSPowered by inblog